Press "Enter" to skip to content

키워드 마케팅 분석하는 노하우

키워드 마케팅 분석하는 노하우 없이 키워드 광고를 하게 되면 제대로된 광고 효과를 나타내지 못한다. 키워드 마케팅은 어떤 타켓을 목적으로 광고를 하느냐에 따라서 매출이 달라지기도 한다.

키워드 광고를 하게 되면 보통 포털 사이트 3곳을 많이 이용을 하는데, 네이버, 다음, 구글에 키워드 마케팅을 한다.

네이버는 통상적으로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기 때문에 꼭 선택해야하는 곳이고, 다음 포털 사이트의 경우에는 안하기는 애매하고, 하기에는 효율이 그리 많지도 적지도 않는 곳이지만, 그래도 다음 포털 사이트 경우에는 40대,50대,60대 이용자들이 많기 때문에 업종과 타겟에 따라서 다음 키워드 광고를 선택하는것도 좋다.

세번째는 구글 키워드 광고인데, 구글의 장점은 키워드 광고 단가가 그리 비싸지 않다. 네이버, 다음 순으로 저렴한 편에 속하며, 구글의 경우에는 저렴한 비용으로 키워드 광고를 하면 좋다.

보통 네이버에서 검색이 잘 안된 불만을 품은 사람들은 구글을 통해서 검색을 자주하며, 구글은 네이버에서 막고 있는 컨텐츠들을 다 오픈해서 볼 수 있다보니 업종에 따라서 구글 키워드 광고를 선택하는것도 답이다.

키워드 광고를 진행하게 되면, 숏테일키워드, 롱테일키워드,개발 키워드 3가지로 크게 분류가 되는데 숏키워드 경우에는 예시로 대출,보험,월세,전세 이렇게 짧은 키워드들이다.

숏키워드의 장점은 많은 유입자들이 생기지만 큰 단점은 키워드 단가가 매우 높은 편이다. 롱테일키워드 경우에는 예시로 지역명+키워드 이런식의 키워드 (서울여행+아이+들과가볼만한곳) 이렇게 검색 광고 키워드를 선정했을때, 숏테일키워드에 비해서 조회량은 떨어질 수 있지만, 유저들이 홈페이지에 머무르는 체류시간은 훨씬 더 늘고, 진성 고객일 확률이 높다.

개발 키워드는 직접 키워드를 개발하는 것이다. 네이버,구글,다음 포털사이트에서 많이 거론되지는 않았지만 일상속에서 많이 쓰는 키워드를 조합해서 키워드 광고를 하게 되면, 최저가 단가로 광고를 하면서 유입자를 늘리는 방식이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블로그를 운영한다면 블로그 통계에 들어가면 어떤 키워드로 블로그에 유입이 되었는지 확인이 가능하다.

유입된 키워드로 광고를 진행하는것도 효율이 높다. 키워드 광고를 할때는 조회량을 높이는 광고를 할것인지, 단타로 짧게 치고 빠질것인지에 대해서 정확하게 판단해서 광고를 진행하는것이 수익에 큰 영향을 끼친다.

키워드 마케팅은 입찰 식으로 운영이 되기 때문에 단순히 광고 대행사만 믿고 광고를 진행하게 되면 입찰단가를 500원만 써도 될것을 1500원~2000원씩 낭비하게 되는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대행사에 맡기기 전에 본인 스스로가 광고에 대해서 모르고 마케팅을 한다면 평생 광고 대행사에 질질 끌려가게 된다. 무엇이 옳고 그른지에 대해서 공부하는것만이 답이다.

Be First to Commen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